NH전북 영농철 익산 육묘장 일손돕기 '구슬땀'
NH전북 영농철 익산 육묘장 일손돕기 '구슬땀'
  • 이신우
  • 승인 2021.04.27 15: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H농협은행 전북본부(본부장 장기요)는 본격적인 영농철을 맞아 27일 익산시 낭산면 육묘장에서 농촌일손돕기를 실시했다.

이날 일손돕기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는 농업·농촌의 인력난 해소와 안정적인 육묘지원에 도움의 손길을 전하기 위해 마련됐다.

장기요 본부장을 비롯한 전북본부 임직원과 농협 익산시지부(지부장 이종림), 낭산농협(조합장 김학림) 등 범농협 임직원 20여명은 올 한해 풍년농사를 기원하며 육묘 상토와 침종 작업에 구슬땀을 흘렸다.

일손돕기 후에는 영농폐자재(폐비닐, 농약병) 수거 활동을 실시하며 깨끗하고 쾌적한 농촌마을 가꾸기에 앞장섰다.

장기요 본부장은 “농촌 고령화와 코로나19 장기화로 농업·농촌의 인력수급이 더욱 어려운 실정이다”며 “앞으로도 농협은행은 농업인에게 힘이 될 수 있도록 지속적인 농촌일손돕기를 전개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신우기자 lsw@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