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읍 중앙로 일대 시설물 개선
고창읍 중앙로 일대 시설물 개선
  • 김준완
  • 승인 2021.04.28 12: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창군의 중심상업·업무지구인 중앙로 일대가 안전하고 쾌적하게 바뀐다.

고창군은 28일 고창읍 중앙로 일대에 공공디자인 개념을 도입한 ‘역사문화 감동거리 基터’ 사업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앞서 군은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이 주관한 ‘공공디자인으로 행복한 공간 만들기’ 공모사업에 최종선정 됐다.

고창군 중앙로 일대는 지역 중심상업·업무지구로, 고창군청을 중심으로 지역민과 외부관광객이 가장 많이 붐비는 장소다.

하지만 특색없는 디자인으로 큰 흥미를 갖지 못했고, 지역민들 사이에서 세계문화유산 도시에 걸맞는 공공디자인이 필요하다는 의견이 제기돼 왔다.

이에 고창군은 공공디자인 개념을 도입한 가로환경시설물 개선으로 안전하고, 삶의 질을 높이는 사업을 기획하게 됐다.

군은 국비 3억7000만원을 포함해 총사업비 7억4000만원을 들여 중앙로 로터리 조경과 포켓쉼터 설치, 공공시설물 정비 등을 추진하고 지역 주민의 충분한 의견수렴을 거쳐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이종연 건설도시과장은 “고창의 중심지에 지역 문화유산과 공공디자인을 도입한 특화거리를 만들고 자연과 문화와 사람이 이상적으로 공존하는 ‘21세기 미래 대안도시 고창’을 향해 발전하는 계기를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고창=김준완기자 jwki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