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소방, 어린이 안전사고 5월 집중··· 교통사고-집 발생 최다
전북소방, 어린이 안전사고 5월 집중··· 교통사고-집 발생 최다
  • 정영훈
  • 승인 2021.05.06 17: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소방본부(본부장 김승룡)가 ‘어린이 안전사고 주의보’를 발령했다.

이는 어린이 안전사고가 5월에 가장 많이 발생하고 있다는데서다.

6일 전북소방본부에 따르면 최근 3년(2018~2020)간 전북지역에서 발생한 13세 이하 어린이 안전사고는 총 4471건으로 집계됐다.

이 가운데 5월에 발생한 안전사고 건수는 518건으로 가장 비중이 높았다.

유형별로는 자전거 및 탈것 등 교통사고가 1497건(33.5%)으로 가장 많았고, 낙상 및 추락이 1261건(28.2%), 열상이 543건(12.1%) 등의 순이었다.

장소별로는 집에서 발생한 사고가 1,617건(36.2%)으로 가장 높고, 도로가 1,381건(30.9%)으로 뒤를 이었다.

특히 연령별 안전사고는 0세~3세가 1,394건(31.2%)으로 가장 높게 나타나 보호자의 각별한 주의가 필요한 것으로 분석됐다.

/정영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