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사회 경로 효친-효행 문화 확산되길"
"우리 사회 경로 효친-효행 문화 확산되길"
  • 최환
  • 승인 2021.05.11 14: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읍시 장한어버이 표창 시상

정읍시는 가정의 달 5월을 맞아 장한 어버이와 효행자를 선정해 표창장을 시상했다.

지난 10일 유진섭 시장은 어려운 생활 속에서도 자녀를 지역사회 일꾼으로 훌륭하게 양육한 김은동(감곡면) 어르신에게 장한 어버이상을 전달하며 긴 세월 속 실천해왔던 헌신과 노고에 대한 존경을 표했다.

또 평소 지극한 정성으로 부모에게 효도하고 정성과 예의를 다해 모셔 지역사회에 모범이 된 박순자(신태인읍), 안선순(수성동), 채친원(수성동), 조미숙(옹동면) 씨에게 효행자 표창을 전달하고 감사 인사를 전했다.

효행자로 선정된 박순자 씨는 장애가 있음에도 불구하고 치매와 노환으로 거동을 할 수 없는 시모를 정성껏 돌보고 있으며, 특히 시모를 대신해 시동생들과 자녀를 유능하고 성실한 사회구성원으로 성장시켰다.

안선순 씨는 노환성 질환과 치매 증상으로 시골에 홀로 계신 시어머니를 집으로 모시고 3년 전부터 지금까지 살뜰히 보살피고 있다.

채진원 씨는 연로하고 몸이 아픈 부모님을 봉양하기 위해 도시 생활을 접고 고향에 내려와 현재까지 직접 어머니를 돌보며 효를 몸소 실천하고 있다.

조미숙 씨는 외칠마을에서 태어나 귀향한 후 수년간 연로하신 친모와 시모를 지극정성으로 봉양하고 있으며, 봉사 정신이 투철해 지역사회에 귀감이 되고 있다.

유진섭 시장은 “이번 표창을 통해 우리 사회의 전통 미풍양속인 경로효친과 효행 문화가 확산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정읍=최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