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읍시, 100세시대 건강한 노후 보장 '든든'
정읍시, 100세시대 건강한 노후 보장 '든든'
  • 최환
  • 승인 2021.05.11 15: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르신 돌봄망 구축 예산 909억원
기초연금 소득 하위 70% 확대
노인맞춤돌봄서비스 37억원 투입
무료급식사업 650명 도시락배달
노인일자리 사업 4,823명 참여
목욕이용권 연 최대 10매 지급
경로당 시설보강-냉난방비 지원
노인복지관-공공실버주택 개관

정읍시가 어르신들이 살기 좋은 도시 만들기에 적극 나서면서 살기 좋은 정읍 구축에 속도를 내고 있다.

시는 어르신들이 경제적 어려움 없이 다양한 사회활동을 영위하며 행복한 노후를 보낼 수 있도록 돕기 위해 올해도 노인복지 기반 시설 구축에 힘을 쏟고 있다고 밝혔다.

시는 올해 노인복지 분야 예산을 지난해 1천192억원 보다 15.1% 증액된 1천374억원으로 편성했다 시는 이를 재원으로 노인 문제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고 어르신들이 더 안락하고 보람된 노후를 보낼 수 있도록 다양한 시책을 마련해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편집자주  



# 안정적 소득 기반과 촘촘한 어르신 돌봄망 구축

정읍시는 어르신들의 안정적 소득 기반과 촘촘한 돌봄망 구축을 위해 올해 909억원의 예산을 투입한다.

이를 통해 100세 시대를 맞아 어르신들의 안정적인 소득 기반 제공을 위해 최대 30만원의 기초연금을 지급하고 있다.

올해부터는 지원 대상을 소득 하위 40%에서 70%로 확대했다.

지난해는 2만4천여 명의 지역 어르신들이 748억원의 기초연금을 수령 했으며 올해 4월 기준 기초연금 수령 노인은 전체 노인인구 3만380명 대비 82.2%인 2만4천981명이다.

시는 수혜 대상자를 지속 발굴하고 지원할 계획으로 연금대상자와 지급액이 늘어날 전망이다.

시는 또 만 65세 이상 취약계층 노인 중 돌봄이 필요한 어르신에게 37억4천만원을 투입해 노인 맞춤 돌봄서비스를 추진하고 있다.

목표 인원 2천900명 중 92%인 2천650명의 어르신에게 생활지원사가 주1~2회 방문해 안부 확인과 사회참여와 일상생활 지원 등의 서비스를 지원하고 있으며 민간자원 등의 후원 물품과 서비스도 연계하고 있다.

이와 함께 저소득 독거노인을 위해 1억4,500만원을 들여 ICT 기술을 활용한 응급 안전 안심 서비스를 도입해 주거 공간에서 홀로 위급한 상황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고 있다.

시는 또 5억8천600만원을 투입해 결식 우려 어르신을 위한 무료급식사업도 확대 지원하고 있다.

현재 10개소의 무료급식사업장을 운영하며 650명의 결식 우려 어르신을 위해 도시락배달과 밑반찬을 지원하고 있다.

특히 기존 급식단가를 2천원에서 2천500원으로 상향 지원하는 등 어르신들의 건강 영위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 인생 2막을 위한 쾌적하고 건강한 노후생활 영위

시는 어르신들에게 목욕비를 지원하고 일자리를 제공하는 등 인생 2막을 위한 건강한 노후생활을 지원하기 위해 174억원의 예산을 편성했다.

시는 어르신들의 사회참여 기회 확대와 경제적 불안감 해소를 위해 총 169억원의 예산을 들여 다양한 노인일자리 사업을 매년 확대 추진하고 있다.

2018년 3천298명에서 매년 500여 명 이상을 확대해 올해는 4천832명이 참여하고 있다.

또 지역사회 환경개선과 주정차 질서계도, 경로식당 급식 도우미 등 다양한 일자리를 발굴해 사업에 참여하도록 돕고 있다.

이와 함께 어르신의 위생관리와 건강증진을 위한 노력도 계속하고 있다.

이를 위해 올해 신규시책으로 5억600만원을 투입해 노인목욕비 사업을 본격 추진하고 있다.

지역 내 12개소 목욕업소와 협약을 맺고 70세 이상 노인 중 기초연금 수급자를 대상으로 목욕 이용권 연 최대 10매(1매당 5천원)를 지원한다.

이를 통해 어르신들의 쾌적한 노후생활 영위는 물론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소상공인에게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 경로당 활성화를 통한 어르신 복지향상

정읍시는 720개소 경로당에 대해 마을 단위 노인복지의 전초기지로서 역할을 담당할 수 있도록 51억2천만원을 편성해 다양한 지원을 펼치고 있다.

경로당에 운영비와 냉·난방비, 정부양곡을 지원하고 있다.

경로당 시설개선과 기능보강사업을 위해 11억8천만원을 투입, 쾌적한 경로당 환경개선에 노력하고 있다.

또한 코로나19 발병 이전부터 방역 소독사업을 매년 정기적으로 실시하는 등 쾌적하고 안전한 환경을 조성하며 어르신들의 건강을 최우선으로 고려하고 있다.

올해는 경로당을 중심으로 하는 신규사업들이 눈에 띈다.

향기 식물 보급으로 일상 속 향기 전달과 함께 반려 식물을 돌봄으로써 우울감을 해소할 수 있도록 ‘경로당 정향누리 사업’도 추진한다.

또 가스 안전사고 사전 예방을 위해 경로당 내 누수 탐지와 노후시설 확인 등의 ‘가스 안전 점검’을 실시하고 인체에 유해한 화학적 방제 차단과 쾌적한 환경 조성을 위한 ‘태양광 해충퇴치기 설치’사업을 추진한다.

이와 별도로 시는 사회적 거리두기 장기화로 경로당 운영이 정상적으로 이뤄지지 않아 현실적으로 운영비 등의 집행에 애로사항이 있다는 의견에 따라 사업비 별 집행 가능한 기준을 확대했다.

지출 가능한 항목을 세부적으로 안내, 이용자들의 불편을 해소한다는 방침이다.

운영비 지원이 없는 미등록경로당 20개소에 대해서는 후원기업을 발굴해 매월 운영비를 지원하는 등 노인복지향상에 적극 행정을 펼치고 있다.

 

# 어르신의, 어르신에 의한, 어르신을 위한 노인복지시설 확대

어르신들의 종합적인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노인 여가시설인 노인복지관 2개소가 올해 새롭게 문을 연다.

정읍시 동부권 어르신들을 위한 칠보면 소재 ‘섬진강댐 노인복지관’이 곧 개관을 앞두고 있다.

K-Water(한국수자원공사)와 협약을 통해 41억원의 예산이 투입된 ‘섬진강댐 노인복지관’은 연면적 3천777㎡의 지상 2층 규모로 최대 300여 명이 이용할 수 있는 강당과 강의실, 컴퓨터실 등의 부대시설이 들어서게 된다.

이와 함께 총 163억원의 예산이 투입된 연지동 공공실버주택 내 지상 1층에 실버 노인복지관이 들어선다.

이곳에는 식당과 물리치료실, 체육활동실, 문화센터, 다목적실 등의 부대시설을 갖춰지며 조만간 개관을 목표로 추진 중에 있다.

시는 또 어르신들의 건강한 여가생활을 위한 지역별 게이트볼장 25개소를 설치 운영하고 있다.

올해는 노후 게이트볼장 5개소에 대해 7억9천만원을 들여 비가림 시설 등 시설개선을 통해 어르신들의 생활체육 활성화를 통한 건강 유지에 기여한다는 방침이다.
 


# 유진섭 정읍시장 인터뷰

“건강하고 활기찬 100세 시대 기반을 구축, 어르신들의 복지 욕구에 부응하기 위해 다양한 복지시책들을 확대 시행하고 있습니다”

정읍시 유진섭 시장은 “정읍시 노인인구는 지난해 기준 전체인구의 28%인 3만380명으로 이미 초고령화 시대에 진입했다”며 “어르신들이 살기 좋은 정읍 만들기에 최선을 다 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또 “어르신의 건강을 최우선으로 다양한 노인 맞춤형 복지서비스를 제공, 소외되는 어르신이 없도록 노력할 것”이라며 “어르신들의 삶의 질 향상과 활기찬 노후생활 보장은 물론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유 시장은 또 ‘앞으로도 어르신들의 다양한 복지 욕구를 충족하는 전문적·체계적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 노인복지 증진에 한층 더 기여 하겠다”고 약속했다.

/정읍=최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