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군 찾아가는 식초교실 호응
고창군 찾아가는 식초교실 호응
  • 김준완
  • 승인 2021.05.12 13: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창군에서는 봄철 나른한 기운을 잊게 해주는 새콤한 교육 프로그램이 운영돼 마을주민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고창군 농업기술센터는 지난해부터 ‘찾아가는 식초교실’을 운영하고 있다.

2019년도 식초문화도시를 선포한 이후 식초의 건강함을 활용한 식문화 정착을 위해 마련된 교육프로그램이다.

주류와 과일을 이용한 식초와 피클, 샐러드 만들기 등 실생활에서 손쉽게 식초를 활용할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짜여졌다.

교육에 참여하는 마을 주민들은 장아찌, 무침과 같이 단순히 조미에만 사용되는 식초의 무한한 변신에 감탄사를 연발한다.

특히 우유에 식초를 넣어 만드는 라코타치즈가 만들어지는 과정은 마술과도 같이 느껴진다.

식초교실에 참여한 마을 어르신들은 “옛날 부엌에서 어머니가 만들던 식초를 직접 만들어 보니 감회가 새롭다”며 막걸리와 청주로 만든 식초로 산뜻한 봄나물 무침 반찬에 사용하니 재미는 물론 맛도 2배라며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유기상 군수는 “전 군민이 생활속에서 식초를 만들고 즐기는 문화로 자리잡기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며 “식초를 통해 건강과 삶의 활력을 찾고 고창군이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식초도시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고창=김준완기자 jwki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