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4회 남원시 전국 옻칠 목공예대전 시상식 개최
제24회 남원시 전국 옻칠 목공예대전 시상식 개최
  • 장두선
  • 승인 2021.05.14 15: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원시가 제24회 남원시 전국 옻칠 목공예대전 시상식을 지난 5월14일 남원 예루원에서 진행했다.

시는 그동안 전통 옻칠의 가치를 더욱 확대하고 산업적으로 널리 보급하고자 매년 ‘옻칠 목공예대전’을 개최해왔으며, 올해도 총 37점의 우수한 작품들을 선정했다.

이번 시상식은 코로나19 장기화로 대회장인 박종군 국가무형문화재기능협회 이사장을 비롯해, 최소인원만 참석한 가운데 전체수상자 수여식 대신 대상에서 동상 수상자인 10여명만 시상하는 형태로 열렸다.

올 영예의 대상(국무총리상)을 차지한 박만기씨의 ‘3단 혼수함’은 주칠에서 가장 어려운 색감의 발색을 동일하게 잘 표현, 마감처리도 완벽에 가까웠다는 심사평을 받은 바 있다.

금상으로 선정된 옻칠 목공예부문과 갈이부문에 각각 조현영씨의 ‘서안’, 이주섭씨의 ‘달항아리 반상기’ 도 검소하고 단아한 서안의 특성을 잘 표현했다는 평과 함께 실용성과 심미성을 잘 표현했다는 평을 받았다.

이환주 남원시장은 "코로나19 등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한국의 옻칠 목공예에 발전을 위하여 출품해준 작가들에게 다시 한번 감사드린다”면서 “앞으로도 남원시 전국 옻칠목공예대전을 통해 전통산업을 미래전략사업으로 성장시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제 24회 남원시 전국 옻칠 목공예대전 수상작은 지난5월 14일부터 오는23일까지 예루원에서 진행되는 남원 전시회를 시작으로, 5월 26일부터 5월31일까지 서울 인사동에 위치한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KCDF) 갤러리에서 전시될 계획이다.

/남원=장두선기자 jan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