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농협-여성단체협, 영농철 농가 양파수확 도와
전북농협-여성단체협, 영농철 농가 양파수확 도와
  • 이신우
  • 승인 2021.06.14 1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농협(본부장 정재호)과 전북여성단체협의회(회장 김경희)는 14일 양파 수확이 한창인 완주군 고산면 일원에서 양파 수확 농촌봉사활동을 실시했다.

이번 일손돕기는 지난 5월 20일 양 기관의 업무협약 이후 두 번째로 진행하는 사회공헌활동으로, 전북여성단체협의회 소속 한국여성유권자 전북연맹(회장 라은희), 전라북도재향군인회여성회(회장 박찬숙) 회원 등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영농철 일손 부족의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의 양파 수확을 도우며 구슬땀을 흘렸다.

 라은희·박찬숙 회장은 “일손 부족으로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업인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에서 농협 등의 유관기관과 함께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전개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전북농협은 농협 창립 60주년 기념사업으로 지난 4월1일 영농발대식을 시작으로 여러 기관·단체와 릴레이 농촌일손돕기를 전개해 나가고 있으며 이번이 48번째다.

/이신우기자 lsw@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