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도 수산기술연구소 쏘가리 치어 3만마리 방류
전북도 수산기술연구소 쏘가리 치어 3만마리 방류
  • 박정미
  • 승인 2021.06.23 18: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도 수산기술연구소는 생태 복원과 내수면 수산자원 회복을 위해 어린 쏘가리 3만 마리를 방류한다.

이번에 방류되는 곳은 완주 만경강과 남원 요천, 진안 섬진강이다.

방류되는 쏘가리는 사육관리를 통해 3㎝ 이상 성장시킨 치어로 3년 후에는 30㎝ 이상 성장할 것으로 연구소는 내다봤다.

쏘가리는 횟감과 매운탕용으로 소비자들이 즐겨 찾는 어종으로 생태계 교란 외래어종인 배스와 블루길 등을 포식해 생태계 회복에 도움이 되고 있다.

연구소는 올해 은어와 미꾸라지, 붕어, 대농갱이 등 민물고기 250만 마리를 무상 방류할 계획이다.

전병권 도 수산기술연구소장은 “앞으로도 지역 여건에 맞는 다양한 수산 종자를 생산해 방류하겠다”고 말했다.

/박정미기자 jungmi@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