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현대, 태국 수비수 사살락 영입 안방지켜
전북현대, 태국 수비수 사살락 영입 안방지켜
  • 조석창
  • 승인 2021.07.06 14: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말까지 임대 영입

전북현대모터스축구단은 태국 국가대표 수비수 사살락(25·DF)을 영입했다.

전북현대에 따르면 태국 부리람에서 뛰었던 사살락을 올 해 말까지 임대 영입하며 수비에서 더욱 안정감을 갖게 됐다.

이번에 전북 유니폼을 입는 사살락은 좌우 풀백을 모두 소화 할 수 있는 멀티자원으로 활동량이 많고 킥력이 좋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18세에 어린나이에 방콕 유나이티드를 통해 프로에 데뷔해 지난 2017년 부리람으로 이적, 태국리그 통산 119경기에서 출전해 7골 16도움을 기록했다.

연령별(U-21/23) 대표팀을 거쳤고 22세에 성인 대표팀에 발탁되는 등 태국 축구 수비의 한 축을 담당하고 있다.

사살락의 영입은 지난 2019년 전북현대가 부리람과의 ACL원정경기에서 최고의 외국인선수로 평가받던 로페즈를 꽁꽁 묶으며 당시 코치였던 김상식 감독의 눈길을 사로잡아 영입을 하게 됐다.

김상식 감독은 “사살락은 대인방어가 좋고 매우 부지런한 선수다”며 “최근까지 꾸준히 경기에 뛰었던 선수이기 때문에 ACL 예선이 끝나는 대로 곧바로 팀에 합류해 본격적인 전술 훈련을 시작할 것이다”고 말했다.

사살락은 “2019년 전북현대와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ACL예선을 치르면서 이런 큰 팀에서 뛰어 볼 수 있는 기회가 있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했는데 꿈이 이뤄졌다”며 “올 시즌 남은 경기에서 최대한 많은 경기에 출전해 K리그1 우승과 오랜 시간 전북현대와 함께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사살락은 지난 시즌 MVP를 차지한 손준호가 사용했던 28번을 달고 그라운드를 누빈다.

/조석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