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 중기 수출기업 인도네시아 진출 발판 마련
전북 중기 수출기업 인도네시아 진출 발판 마련
  • 김성아
  • 승인 2021.07.29 1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무역협전북본부 '자카르타
엑스포 비대면 상담회' 개최

전북도와 한국무역협회 전북지역본부(본부장 이강일)는 중소 수출기업의 인도네시아 시장 진출을 지원하고자 지난 28일부터 29일까지 ‘2021 전라북도 자카르타 엑스포(Jeollabuk-do Expo in Jakarta 2021) 비대면 상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에는 전라북도 유망 수출 기업 30여 개사 중 시장성 평가를 통해 선정된 17개사가 참여했으며, 이들은 무협 자카르타지부에서 발굴한 인도네시아 바이어 45개사와 약 100여 건의 화상 상담을 진행, 300만달러 상당의 상담 실적을 거뒀다.

인도네시아 전역에서 호텔 체인을 운영하는 호텔체인·부동산 그룹 바이어는 “이번 상담회를 통해 우수한 제품을 제조하는 기업을 만날 수 있어 매우 만족스럽다”며 “샘플 오더를 위해 지속적으로 소통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참여 기업 가운데 A사 대표는 “현지에 유통 가능한 채널 100여 개 이상 보유 중인 빅바이어와 상담해 진출 기회를 잡게 됐다”며 “추후 계약까지 이뤄질 수 있도록 협회 측에서 지원을 약속해 기대가 크다”면서 높은 만족감을 표했다.

전북도와 무협 전북본부는 앞으로도 도내 기업들이 인도네시아 시장 진출에 성공할 수 있도록 지원, 이를 위해 무협이 운영하는 B2B 전자상거래 사이트(tradeKorea.com)에 온라인 전시관을 구축해 해외 바이어들에게 기업들의 제품을 적극 홍보할 계획이다.

이강일 본부장은 “코로나 팬데믹의 어려움 속에서도 전북도와 협회 자카르타 지부의 적극적인 지원으로 이번 행사를 차질 없이 진행했다”며 “앞으로도 우리 기업들이 코로나 팬데믹을 극복하고 세계시장을 개척할 수 있도록 온·오프 마케팅 지원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성아기자 tjddk@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