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방학 패밀리 락 콘서트로 채워요"
"여름방학 패밀리 락 콘서트로 채워요"
  • 조석창
  • 승인 2021.08.09 14: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공간 이룸 21일
노래하는형제 '전스패밀리'
'레인보우'-'연우네가족'
출연 클래식 음악 선봬

문화공간 이룸은 여름 방학과 휴가철을 맞아 패밀리락 콘서트를 오는 21일 오후 5시에 개최한다.

패밀리 락(樂) 콘서트는 부부, 아이를 동반한 2인 이상의 가족 구성원이 참여하는 콘서트다.

‘추억쌓기 프로젝트’라는 부제가 붙은 이번 콘서트는 가족 간 함께하는 시간이 점점 적어지는 요즘 작은 음악회로 가족끼리 시간을 함께하고 추억을 만들며 같은 주제로 대화하는 시간을 가질 수 있게 하는 취지다.

이번 콘서트는 패밀리 락 콘서트라는 테마에 걸맞게 바이올린, 피아노, 기타, 타악기, 춤 등 각 파트에서 가족들이 참여해 친근하고 흥겨운 클래식 음악들을 들려준다.

출연진으로는 뮤지컬배우를 꿈꾸며 노래, 악기, 춤을 열심히 연습하는 딸과 함께 만들어 가는 무대로서 무지개처럼 다양한 매력을 보여주고 싶은 ‘레인보우’, 영어 동화에 빠져있는 아이를 위해 가족이 한 편의 연극을 준비하며 준비 과정을 통해 추억을 만들고 싶은 ‘연우네 가족’, 가족들이 흥이 많고 노래를 사랑하는 형제 ‘전스 패밀리’로 총 3팀이 출연한다.

이 중 ‘전스 패밀리’는 작년에 이어 다시 한 번 출연하게 된 소감으로 “두 아이와 함께 할 수 있어 소중한 시간이었고 그 시간을 다시 한 번 가져보고 싶었다”며 “두 번째 도전을 준비하며 또 다른 추억이 생겼다”고 밝혔다.

레인보우는 바다에게와 미뉴에트를 연주하며 노래와 첼로는 전하랑, 반주는 채은경이 맡아 바다처럼 넓은 마음과 푸른 꿈을 이루고 싶은 마음을 노래로 표현한다.

우아한 감성이 더해져 함께 온 가족들에게 행복한 시간을 선사할 것이다.

마지막으로 빌보드차트 연속 7주 1위를 한 BTS처럼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멋진 인재가 되고픈 마음으로 BTS의 Butter 노래에 맞춰 전하랑이 춤을 추며 경쾌한 움직임으로 풀어 관객들의 흥미를 자아낼 예정이다.

연우네 가족은 연극을 한 편으로 연기가 자아내는 긴장감과 세심한 연출로 관객의 흥미를 자아낸 후에 작은별을 시작으로 tico tico no fuma로 마무리 된다.

기타 정경두, 바이올린 배주형, 타악기 정연우로 풍성하고 다양한 악기 연주와 생생한 음향효과가 인상적인 경쾌하고 신나는 음악극이다.

다양한 장르로 관객들에게 큰 즐거움과 감동의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마지막으로 전스 패밀리는 가수가 꿈인 첫 째 아들 전지성이 가수 이적의 당연한 것들을 부른다.

가수 이적의 노래로 코로나를 함께 이겨내자는 응원의 노래이다.

두 번째는 We are Kids(Save Myanmar) 박예분 작사와 전스 패밀리의 엄마 장상영이 작곡한 신곡이다.

미얀마의 민주주의를 응원하며 무고하게 희생되는 어린이들을 위한 노래이며 전스 패밀리가 호흡을 맞춰 진행할 예정이다.

세 번째는 영상 메시지이며, 마지막은 둘 째 아들 전현성이 가수 이무진의 신호등을 부르며 마무리 된다.

세심하게 살려 낸 연출과 음악은 어른들을 비롯한 모든 관객이 각자의 눈높이에서 재미있게 즐길 수 있는 무대를 선사할 것이다.

문화공간 이룸 대표 이윤정 이사장은 “덕분에 패밀리 락(樂) 콘서트는 지역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에 힘입어 3회째를 맞이했다”라며 ”기존의 콘서트와는 달리 여름 방학을 맞아 음악의 즐거움과 가족의 의미를 되새겨 볼 수 있는 소중한 시간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한편, 문화공간 이룸은 지난 2020년 코로나19의 확산 속에서도 패밀리 락(樂) 콘서트를 성공적으로 개최하였으며, 작년의 진행 경험을 토대로 이번에도 정부 지침에 따라 방역 수칙을 준수하며 관객들에게 더욱 안전하고 즐거운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조석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