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전기안전공사, 청년거점공간 마련 앞장
한국전기안전공사, 청년거점공간 마련 앞장
  • 이신우
  • 승인 2021.08.29 13: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전기안전공사가 완주군과 함께 청년 중심의 지역사회 성장을 위한 청년거점공간 마련에 앞장선다.

공사는 27일 전북혁신도시 소재 본사에서 박지현 사장과 박성일 완주군수, 김택천 커뮤니티비즈니스 이사장이 함께한 가운데 ‘이서청년거점공간 조성을 위한 사회소통기금 기탁식’을 가졌다.

오는 9월 혁신도시 콩쥐팥쥐도서관 5층에 문을 여는 ‘이서청년거점공간’은 청년창업 활성화를 위해 마련됐다.

창업을 위한 콘텐츠 발굴은 물론 사업 컨설팅과 각종 문화ㆍ교류행사를 위한 공간으로 쓰일 예정이다.

청년들의 수요에 부합하는 공간 조성을 위해 지역 청년들로 구성된 기획단이 운영되고 있으며 공간 설계부터 운영방안 수립까지 참여하고 있다.

박지현 사장은 “이번 지원 사업을 통해 청년들의 지역정착을 이끌어내 청년인구 문제 해결에 기여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지역발전과 청년창업 활성화를 위해 완주군과 더욱 긴밀히 협력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신우기자 lsw@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