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시 신임 부시장에 박형배 기획관 유력
전주시 신임 부시장에 박형배 기획관 유력
  • 박정미
  • 승인 2021.09.09 18: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명규 현 부시장 행안부
복귀임박에 후임자로 거론

최명규 전주시 부시장이 조만간 행정안전부로 복귀할 것으로 알려지면서 후임자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최 부시장은 지난해 4월 부임한 후 1년 5개월이 다 되가면서 교체 시점이 임박했다는 관측이다.

시청 내에도 이미 행정안전부로 복귀할 것이라는 관측이 파다하다.

최 부시장의 후임으로는 박형배(51) 행정안전부 정부청사관리본부 청사시설 기획관이 유력하게 거론된다.

박형배 기획관은 전북 출신으로 전북도에서 건설교통국장을 지냈으며, 미국에 장기파견을 다녀와 2016년12월 행자부에 교류인사 몫으로 자리를 옮겼다.

/박정미기자 jungmi@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