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선미 전북건강증진과장 3급 국장급 승진 내정
천선미 전북건강증진과장 3급 국장급 승진 내정
  • 박정미
  • 승인 2021.09.16 1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선미(56) 전북도 건강증진과장이 국장급(3급)으로, 이경영 문화예술과 문화정책팀장이 건강증진과장으로 승진 내정됐다.

16일 전북도는 국과장급 승진 등 23명에 대한 수시인사를 단행됐다.

이번 인사는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 분권정책국장 파견 등에 따라 국장급, 과장급, 팀장급 및 6급 이하 승진요인 발생에 따른 것이다.

신임 천선미 국장은 전주성심여고와 이화여대를 졸업했고, 1993년 2월 공직에 입문해 노인장애인복지과장과 노인장애인과장, 고창부군수, 건강증진과장 등을 두루 거쳤다.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 파견기간은 17일부터 2022년 9월 16일까지다.

/박정미기자 jungmi@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