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마축구공원 제3구장 신설 협업 행정 이끌어내
금마축구공원 제3구장 신설 협업 행정 이끌어내
  • 박정미
  • 승인 2021.09.26 14: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영규도의원 현장간담회 마련

전북도의회 최영규(익산4)의원이 금마축구공원 제3구장 신설에 전북도와 도 교육청, 익산시의 적극적인 협업을 이끌어 낸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최 의원은 지난 6월 현장 방문을 겸한 간담회를 마련하고 금마축구공원 내 시설 확충 필요성을 도교육청으로부터 청취한 뒤 전북도와 익산시의 적극적인 협업 행정을 주문했다.

간담회 후 전북도는 균형발전특별회계를 활용해 금마축구공원 시설 확충에 필요한 재원을 투입하겠다는 방침을 확정했고 도교육청도 대응 투자 계획을 밝히면서 제3구장 신설이 속도를 낼 수 있는 기틀이 마련됐다.

익산시 자체적으로 추진이 어려웠던 금마축구공원 제3구장 신설은 최영규 의원의 가교 역활로 전북도와 도교육청의 재정 투자를 이끌어 내면서 지역 유소년들을 위한 축구 인프라 확충이 가시화 된 것이다.

최영규 의원은 “제3구장 신설은 각 관계기관이 수평적 소통을 통해서 일궈낸 행정거버넌스의 모범적 사례”라며 “앞으로 금마축구공원을 축구종목에 특화된 체육시설로 조성하는 것은 물론 익산시민들의 체육복지 증진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금마축구공원은 총 사업비 25억원 규모릐 사업으로 내년 초께 관련 절차가 완료되면 곧바로 사업이 착수된다.

/박정미기자 jungmi@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