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읍시 공공 비축용 벼 매입 개시
정읍시 공공 비축용 벼 매입 개시
  • 최환
  • 승인 2021.10.06 14: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읍시가 벼 수확 철을 맞아 공공 비축용 벼 매입을 시작했다.

6일 시에 따르면 올해 공공비축미 매입물량은 산물벼 530톤, 건조벼 5천915톤 등 모두 6천445톤으로 12월 말까지 매입한다.

산물벼는 벼 수확이 본격적으로 진행된 지난 5일부터 10월 28일까지 영원RPC, 이평DSC, 화호DSC 등 7개소에서 매입한다.

건조벼는 11월부터 12월 말까지 시에서 지정한 수매장소에서 수분함량 13.0~15.0% 이내 건조 상태로 톤백(800kg) 단위로 매입한다.

공공비축미 매입가격은 통계청이 조사하는 수확기(10~12월) 전국 평균 산지 쌀값을 기준으로 12월 중에 결정된다.

중간정산금은 지난해와 같이 40kg 포대당 3만원을 매입 직후 지급하고, 최종 정산은 올해 12월 말까지 지급한다.

지난해 가격은 특등이 7만7천620원, 1등 7만5천140원, 2등 7만1천800원이었다.

읍면동별 공공비축미 매입량 배정은 지난해 매입실적 45%, 재배면적 45%, 기본배정 10%를 반영했다.

매입품종은 신동진과 해품이며, 지정품종 이외의 품종 혼입을 방지하기 위해 18년도부터 품종 검정제를 도입해 운영하고 있다.

채취한 시료에서 타품종이 20% 이상 혼입된 사실이 적발된 농가는 향후 5년간 공공 비축비 매입 대상에서 제외된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수매장소에서 술ㆍ음식 취식 금지, 등급판정 단체 참관 금지, 마을 또는 농가별 시차제 출하, 마스크 착용, 손 소독제 비치, 출입자 명부 작성 등 방역지침을 엄격히 적용하겠다”고 말했다.

/정읍=최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