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공예품전시관, 공예작가-디자이너 협업 제품 17종 개발
전주공예품전시관, 공예작가-디자이너 협업 제품 17종 개발
  • 조석창
  • 승인 2021.10.12 14: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공예품전시관은 공예작가와 디자이너와 협업 끝에 공예품 17종을 개발했다.

이에 앞서 지난 4월 전주공예품전시관은 ‘맞춤형 공예 디자인 매니지먼트’사업을 통해 신상품개발 및 제품리뉴얼을 희망하는 공예인 8명을 선발해 공예상품 개발에 착수했다.

전시관은 이번 사업을 통해 일상 속 공예품 상용화를 목적으로 공예인에게 전문가 1대1 멘토링 및 상품개발비 500만원(자부담 20% 포함)을 지원했다.

공예산업 디자인, 유통, 브랜딩 전문가로 구성된 멘토들은 공장에서 대량으로 생산하는 공산품과 차별화하는 전략으로 멘토링을 진행했다.

공예인의 손 기술로만 표현할 수 있는 디자인을 통해 상품의 예술성과 완성도를 높였다.

디자인뿐 아니라 제품명, 가격, 포장 패키지 등 시장 경쟁력을 갖추기 위해 유통 및 브랜딩 전략도 보완해 소비자 기호에 맞는 상품개발에 힘썼다.

개발된 공예품은 기존 상품 리뉴얼 9종, 신상품 개발 8종으로 총 17종의 공예품이 개발됐다.

품목은 한지등(김경철), 파우치(나영혜), 커트러리세트(변중호), 욕실용품세트(양용선), 노트북 케이스(조미진), 한지모빌(박진영), ▲명함&연필꽂이(최명수), 반려동물 한복케이프(한아름) 등이다.

전시관은 한옥마을 내 위치한 ‘전주공예품전시관 판매관’과 온라인 쇼핑몰 ‘명인몰’을 통해 개발 상품의 마케팅을 지원할 예정이다.

/조석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