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 축산경제 대표이사, 전북농협 현장경영 가져
농협 축산경제 대표이사, 전북농협 현장경영 가져
  • 이신우
  • 승인 2021.10.28 15: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수조합시상식-축산현안논의

전북농협(본부장 정재호)은 28일 전주김제완주축협 회의실에서 김태환 농협 축산경제 대표이사가 전북을 방문해 우수조합에 대한 시상 및 축산부문 당면 현안 논의 등 현장경영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서 사업실적 우수조합에 대한 시상으로 ‘함께하는 유통혁신상’에 전주김제완주축협과 고창부안축협이 수상했고 ‘계통사료 6만톤 달성탑’은 고창부안축협이 수상했다.

특히 ‘함께하는 유통혁신상’은 법농협 축산물 유통혁신의 성공적인 이행을 위해 선도 농축협을 시상하고 모범사례를 전파하기 위해 올해 신설된 상이다.

전주김제완주축협은 ‘친환경 자원화사업 활성화’ 부문을, 고창부안축협은 ‘우량송아지 생산안정 기반구축’ 부문의 과제를 선도적으로 추진해 함께하는 100년 농협 구현에 공을 인정받아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김태환 축산경제 대표이사는 “지역축협과 유통사업 협력을 강화하고 공판사업과 소매유통 활성화, 농협 축산경제 사업 전반에 대한 디지털 혁신에도 더욱 박차를 가해 빅데이터와 ICT 기술 접목으로 축산의 질적 성장을 도모해 디지털 스마트 축산을 구현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한 “겨울철새 유입시기를 맞아 고병원성 AI 발생이 우려되므로 가금류 사육이 많은 지역은 특별한 관심을 가지고 차단 방역 활동에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이신우기자 lsw@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