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꿈찾기, 희망찾기' 창의적 인재로 쑥~
'꿈찾기, 희망찾기' 창의적 인재로 쑥~
  • 조석창
  • 승인 2021.11.22 15: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통문화전당-전북대 LINC+
사업단 방과후 아카데미 성료

한국전통문화전당과 전북대 LINC+사업단은 이달 5일부터 보름여간 전주시청소년시설협의회 소속 청소년시설 방과후 아카데미 6곳 240여명의 학생들을 대상으로 ‘지역사회 기여 참여형 프로그램 「꿈 찾기, 희망 찾기」’ 사업을 진행했다.

이 사업은 대학과 공공기관, 수공예 가족기업, 청소년 유관기관 등 지역의 4개 기관이 상호 협력해 지역의 수공예 산업을 활성화하고 이를 통해 청소년의 성장에 도움을 주고, 창의적 인재를 길러내는 데 그 목적을 두고 있다.

전북대 링크사업단은 교육에 들어가는 재료비 등 관련 예산을, 전당은 이중 일부 예산과 대학·공방작가·청소년시설 간 연계하는 역할을, 청소년협의회는 방과후 아카데미 학생 관리를, 공방 작가들은 재능기부 형태로 유기적 협력을 펼쳤다.

이에 앞서 전당과 링크사업단은 지난 2019년 5월 지역경제 활성화, 우수인재 양성을 위한 산학 협력의 필요성에 공감하고 업무협약을 체결, 본 사업의 추진 계기가 됐다.

대면과 온라인 비대면 두 가지 형태로 진행된 이번 사업은 동심결매듭 장식, 한글디자인 LED조명등, 나만의 컵 제작하기, 천연염색 스카프, 핸드폰 가죽가방 만들기 등 총 10종의 체험활동을 펼쳤다.

한국전통문화전당 김선태 원장은 “이번 프로그램으로 방과후 돌봄 사각지대에 놓인 청소년들의 성장발달에 도움을 주고, 창의적 인재로 커나가는 좋은 기회가 되지 않았을까 싶다”며 “지역 유관기관들이 협력하면 많은 일들을 할 수 있다는 걸 보여준 좋은 사례”라고 평했다.

/조석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