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주군 운주면 주요 도로변 가로수 식재
완주군 운주면 주요 도로변 가로수 식재
  • 서병선
  • 승인 2009.03.30 15: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완주군 운주면 주요 도로변의 가로수로 감나무가 식재, 완주곶감을 널리 홍보하는 새로운 명소로 부각될 전망이다.

운주면(면장 장승열)은 30일 주민, 기관단체 회원 및 공무원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관내 주요 도로 3개 노선,  4.2km에 걸친 감나무 식재행사를 가졌다.

이날 도로변에 심어진 감나무는 토종감인 월하시로, 식재량은 2천주에 달한다.

특히 이날 식재된 묘목과 부대비용(250만원 정도)은 지난달 출향인사를 비롯해 면민, 공무원 등을 대상으로 한 가로수 기증운동을 통해 확보됨에 따라 지역의 대표적 명소를 만드는 것에 의의를 더했다.

장승열 운주면장은 “곶감의 브랜드 이미지를 더욱 높이기 위해 면(面) 특수시책으로 감나무 명품길을 조성키로 했다“며 “운주면을 방문하는 방문객들에게 새로운 명소길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묘목 2천주를 기증한 한천수 전 체육회장은 “주민들이 단합하여 감나무를 식재하니 더욱 기쁘다“며 ”주민 모두가 운주면의 곶감을 알리는데 더욱 노력하자“고 당부했다.

운주면은 이날 식재된 감나무에는 기증자 및 기증기관 등의 이름표를 달아주는 한편 감나무의 소유권을 토지주에게도 넘김으로써 관리가 용이하게 만들 방침이다.

/완주=서병선기자 sb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