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주민의 귀중한 생명과 재산완주군 방재단 출범
지역주민의 귀중한 생명과 재산완주군 방재단 출범
  • 서병선
  • 승인 2009.03.30 15: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주민의 귀중한 생명과 재산을 최일선에서 보호하게 될 ‘주민에 의한’, ‘주민을 위한’ 방재단이 출범했다.

30일 군은 ‘완주군 지역자율방재단’을 조직하고, 30일 삼례 향토문화예술회관에서 임정엽 완주군수, 임원규 군의회의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발대식을 개최했다.

임정엽 군수는 “정부나 지자체에서 주도적으로 추진해오던 자연재난 업무를 이제는 지역을 잘 아는 방재단원이 일정부분을 담당하게 됐다”며 “언제, 어디서, 어떤 형태의 자연재해가 발생해도 피해를 최소화 해달라”고 당부했다.

특히 임 군수는 단 한명의 인명피해가 발생해서는 안 된다는 점을 강조했다.

이날 완주군 지역자율방재단에 임명된 157명은 지역주민이 자연재해로 인한 위험에서 벗어나 희망을 가지고 살 수 있도록 앞장설 것임을 다짐하고, 곧바로 공식적인 활동에 돌입했다.

최근의 자연재해가 대형화돼 가고 있는 추세에서 완주군 자율방재단원들은 지역의 리더로서, 앞으로 자연재해에 따른 인적․물적 피해를 크게 감소시키는데 주축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완주=서병선기자 sb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