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대, 익산캠퍼스 미활용 부지 익산 지역민 위해 녹색 힐링 공간 제공
전북대, 익산캠퍼스 미활용 부지 익산 지역민 위해 녹색 힐링 공간 제공
  • 정병창
  • 승인 2020.11.04 18: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대학교가 대학에서 활용되지 않고 있는 유휴 부지를 발굴해 익산 지역민을 위한 녹색 힐링 공간으로 조성해 제공한다.

4일 전북대에 따르면 익산시와 긴밀한 협력을 통해 올해 전북대 특성화캠퍼스 내 유휴 부지 1,320㎡를 발굴, 도시 숲과 꽃밭, 산책로 등을 조성해 시민 휴식공간으로 제공했다.

전북대, 익산시는 이 곳에 지역민들이 주말농장으로 활용할 수 있는 캠퍼스 텃밭을 만들어 지역 아동센터나 어린이집 등에 분양했다.

전북대, 익산시는 4일 익산 공동체마당(텃밭) 쉼터에서 김동원 총장과 이귀재 대외협력 부총장, 익산시 유은미 늘푸른 공원과장, 텃밭을 분양 받은 시민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지역민을 위해 조성된 현장을 돌아보고 향후 유휴부지 추가 활용에 대해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양 기관은 방치된 유휴 부지를 적극 발굴해 시민의 품으로 돌려주자는 데 뜻을 같이 하고 대학 구성원과 지역민의 의견을 수렴해 다양한 유휴부지 활용 방안에 관해 의견을 나눌 방침이다.

김동원 전북대 총장은 “부지 확보가 쉽지 않은 상황에서 이번 성과는 대학과 지역에 좋은 모델이 될 것”이라며 “캠퍼스 유휴부지 활용으로 구성원과 시민들에게 녹색 힐링 공간을 제공하는데 더 많은 관심과 노력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정병창기자 woojuchan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