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완산경찰서 인명 구한 편의점 직원 감사장 전달
전주완산경찰서 인명 구한 편의점 직원 감사장 전달
  • 정영훈
  • 승인 2021.04.22 17: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완산경찰서는 22일 번개탄 등을 사가는 손님을 관찰하고 신속한 112 신고로 인명을 구하는 데 기여한 편의점 직원에게 감사장을 전달했다.

신고가 접수된 것은 지난 18일 오후 자정 가까운 시각.

늦은 시간, 번개탄과 청테이프 등을 사가며 불안해 보이는 행동을 하는 손님을 지켜보던 편의점 직원은 염려스러운 마음에 전화를 들었다.

상황을 접수한 경찰은 다행히 극단적 선택이 행동으로 이어지기 전 도착해 한 생명을 구했다.

구조된 여성은 당시 우울증 치료를 받고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김주원 경찰서장은 “간과하기 쉬운 손님의 물품 구매 내용을 세심히 관찰한 뒤 112신고까지 해 귀중한 생명을 구할 수 있었다”며 “경찰에서도 사회적 약자들에 대해 더 많은 관심을 가지고 인명구조에 힘쓸 것”이라고 밝혔다.

/정영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