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오프라인으로 즐기는 이벤트
온오프라인으로 즐기는 이벤트
  • 조석창
  • 승인 2021.04.25 15: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스터클래스 드니 코테감독
영화세계 등 살펴··· '이화정
전주가 오디오'- '전주톡톡'
공승연 등 독립영화스타 참여

제22회 전주국제영화제가 올해의 프로그램 이벤트를 확정, 발표했다.

올해 영화제는 코로나 팬데믹으로부터 안전한 영화제를 운영하기 위해 4월 29일부터 5월 8일까지 전주영화의거리 일대에서 오프라인 상영을 극장 전체 좌석의 30% 수준으로 운영하고, OTT 플랫폼 웨이브(www.wavve.com)에서 온라인 상영을 실시한다.

또 마스터클래스와 대담, 토크 등 각종 프로그램 이벤트는 극장 상영관과 전주국제영화제 공식 유튜브 채널(www.youtube.com/JEONJUIFF)에서 제공할 예정이다.

올해 이벤트는 각 분야에서 탁월한 성취를 이룬 작가와 만나는 ‘마스터클래스’부터 전주국제영화제만의 개성을 담아낸 기획 토크 ‘영특한클래스’와 ‘전주톡톡’, 전영화제 네이버 오디오클립 채널 ‘이화정의 전주가오디오’와 ‘이화정의 전주가오디오(보이는 라디오)’ 등 온오프라인을 넘나들며 다양한 방식으로 즐길 수 있도록 구성됐다.

먼저 극장에서 만날 수 있는 프로그램 이벤트로는 마스터클래스와 ‘영화와 함께하는 특별한 클래스’, 영특한클래스가 준비됐다.

마스터클래스에서는 올해 전주에서 ‘공중보건’을 선보이는 캐나다의 감독 드니 코테의 영화 세계를 살펴보고, 한국 최초의 여성 실험영화 그룹 ‘카이두 클럽’을 이끈 장본인이자 ‘스페셜 포커스: 인디펜던트 우먼’의 게스트인 한옥희 감독이 나서 자신의 영화 인생을 이야기한다.

또 전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과 함께 ‘케이사운드 마스터클래스’를 진행한다.

‘기생충: 흑백판’, ‘짝패’를 각각 ‘사운드 디자인과 내러티브’, ‘소리의 창조, 폴리의 세계’란 주제로 살펴보는 이 시간에는 최태영 사운드슈퍼바이저, 양대호, 문재홍 폴리아티스트가 함께한다.

영특한클래스에서는 개막작 ‘아버지의 길’을 비롯한 주요 상영작을 상영한 뒤, 프로그래머와 평론가, 영화학자, 감독, 영화기자 들이 무대에 올라 해설할 예정이다.

 영화제 공식 유튜브 채널과 네이버 오디오클립 ‘이화정의 전주가오디오’에서는 무료로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 이벤트를 다양하게 마련했다.

특히 온라인으로 제공하는 프로그램 이벤트에서는 22회 상영작을 통해 함께 생각해 볼 수 있는 사회적 이슈와 주목할 만한 담론을 다양한 분야의 인사들과 함께 나눌 예정이다.

온라인 영특한클래스에서는 미니 섹션 ‘월드시네마: 스포츠는 여성의 것’을 통해 도전하는 여성에 대한 이야기를 김하나, 황선우 작가와 함께 나누는 시간을, 이다혜 기자가 ‘어른이 되면’ 등을 연출한 장혜영 감독(국회의원)과 함께 ‘스크린에 비친 당신의 이야기’라는 주제로 개인의 꿈과 희망을 둘러싼 사회적 제약과 편견에 대해 이야기하는 시간을 갖는다.

또 황덕호 음악평론가와 전진수 프로그래머가 출연하는 ‘재즈의 길을 찾아서’, 문성경 프로그래머가 김소이 감독, 손수현 배우와 함께하는 ‘친밀한 위험을 넘어’ 등도 주목할 만하다.

올해 전주국제영화제에 초청된 배우와 감독 들이 출연하는 전주톡톡에는 공승연, 유다인, 공민정, 심달기 등 독립영화계 스타들이 참여한다.

‘아토 스페셜: 새로운 바람’에 초청된 김정인, 정소영, 황슬기 감독은 ‘우리집’, ‘우리들’의 윤가은 감독과 함께 이야기를 나눌 예정이다.

지난해 2월 론칭한 이후 전주국제영화제 소식과 독립·예술영화 개봉작에 관한 심도 있는 이야기를 전해 온 ‘이화정의 전주가오디오’는 올해 네이버 오디오클립과 보이는 라디오, 두 개 방식으로 마련됐다.

네이버 오디오클립에서는 한국단편경쟁작 25편을 다섯 개 주제로 묶어 각각의 영화를 소개하는 시간을 갖는다.

또 유튜브와 오디오클립에서 동시 생중계되는 ‘보이는 라디오’에서는 한국경쟁작 ‘너에게 가는 길’을 통해 한국 퀴어 영화의 변천사를 되짚어 보는 ‘우리 가는 길이 험하고 멀지라도’, 청춘영화와 그 주인공을 조명하는 ‘반짝반짝 빛나는’을 선보인다.

또 올해 전주국제영화제의 대표 섹션 ‘스페셜 포커스: 인디펜던트 우먼’을 시작으로 여성영화 플랫폼 퍼플레이가 이어 받아 진행하는 릴레이 특별전, ‘인디펜던트 우먼: 당신의 처음’을 기념하는 프로그램 이벤트도 열린다.

전주국제영화제와 퍼플레이, 양사가 함께 기획한 ‘퍼플레이와 함께하는 당신의 처음’이다.

이 자리에는 임순례, 부지영, 윤가은 감독이 출연해 자신의 신인 시절을 이야기한다.

프로그램 이벤트와 관련된 자세한 내용은 영화제 홈페이지(www.jeonjufest.kr)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인스타그램과 페이스북, 트위터 등 전주국제영화제 SNS 공식 채널에서도 안내될 예정이다.

한편, 전주영화제는 미얀마 민주화운동지지 기자회견을 오는 30일 전주영화의거리 씨네Q 10관에서 진행한다.

‘미얀마 민주주의 네트워크’ 소모뚜 공동대표, 한국 국제영화제 집행위원장들이 한자리에 모인 가운데 열리는 기자회견에서는 이준동 집행위원장과 미얀마 민주주의 네트워크 소모뚜 공동대표가 모두발언에 나서며, 참석자 모두가 함께 미얀마 민주화운동 지지 성명서를 낭독한다.

또 질의응답을 통해 이번 지지 선언의 의미와 향후 계획을 밝힐 예정이다.

기자회견에서는 미얀마 민주화운동의 현지 상황을 보여주는 영상 클립과 함께 미얀마 단편영화도 상영된다.

/조석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