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주 안성면 '꽃길 조성사업' 추진
무주 안성면 '꽃길 조성사업' 추진
  • 장영진
  • 승인 2021.04.27 11: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주군 안성면은 지난 27일 주민들이 함께 하는 “특색 있는 꽃길 조성사업(이하 꽃길 조성사업)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꽃길 조성사업”은 안성면을 방문하는 내방객에게 활기차고 화사한 지역 이미지를 선사하고 코로나로 지친 주민들에게 활력을 심어준다는 취지에서 진행됐다.

이 자리에는 주민자치위원회와 부녀회, 생활개선회,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자율방범대, 한국여성농업인회, 여자의용소방대, 발전장학재단 등 8개 지역사회단체 회원 등 1백여 명이 함께했다.

참여 주민들은 덕유산IC에서 안성면 비들목 삼거리까지 2km 구간에 주민자치위원회에서 기부한 국화(3만 주)와 발전장학재단에서 기부한 사파니아(1천 주)를 심었으며 주민들의 쉼터이자 운동공간인 안성면 생활체육공원에도 꽃잔디(2만 1천 포트)를 심었다.

꽃잔디 식재 규모가 1,500㎡에 달해 꽃 정원으로 탈바꿈한 생활체육공원을 기대할 수 있게 됐다.

꽃길 조성사업에 참여한 주민들은 “코로나19 때문에 지쳐 있던 차에 꽃을 심어 마음도 한결 가벼워진 느낌”이라며 “주민들이 함께 단장한 꽃길 덕분에 마을도, 바라보는 사람들의 마음도 같이 화사해지면 좋겠다”라고 입을 모았다.

한편, 무주군 안성면 행정복지센터는 꽃길 조성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올바른 식재 및 제초, 관수 방법, 그리고 안전을 위한 사전 교육도 진행했으며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마스크 착용, 거리두기, 발열여부 확인 등 방역수칙을 준수했다.

무주군 안성면 박선옥 면장은 “이번 꽃길 조성사업은 관내 기관 사회단체와 안성면이 함께 추진한 것으로 하나 된 지역사회 분위기를 확인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라며 “특색 있게 조성된 꽃길이 서로에게 밝은 에너지를 전하고 코로나19로 인한 어려움을 극복하는 용기를 줬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전했다.

/무주=장영진기자 jyj210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