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훼류 비대면 온라인 거래 활기
화훼류 비대면 온라인 거래 활기
  • 이신우
  • 승인 2021.10.14 1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를 계기로 급성장 중인 비대면 온라인 거래시장에서 화훼류 유통 종사자의 비대면 온라인 거래가 활기를 띠고 있다.

14일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사장 김춘진)에 따르면 화훼사업센터에서 지난해 12월 오픈한 ‘화훼류 온라인 매매시스템’을 통한 정가‧수의매매 실적이 9월 말 기준으로 41억 8천만원을 기록했다.

올해로 개장 30주년을 맞이한 양재동 화훼공판장은 전국 화훼 도매거래의 56%를 점유하는 화훼산업의 주요 거점으로 성장했으나, 면적 협소 등의 문제에 당면해 온라인 정가·수의매매 거래가 시설한계를 극복할 해결책으로 떠올랐다.

정가·수의매매는 현장경매 진행 전에 농민과 중도매인이 구매가격과 수량을 사전에 협의하여 거래하는 방식으로, 유통비용 절감과 물류 효율화에 긍정적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화훼사업센터는 서면 신청서와 유선 통화로 사전거래가 이루어지던 방식을 개선해 언제 어디서나 스마트폰을 이용해 손쉽게 거래할 수 있는 온라인 정가·수의매매 시스템을 지난해 12월 본격 도입한 이래 시스템 정착을 위해 다양한 지원을 펼쳐 왔다.

그 결과 온라인 매매 연간목표인 40억원을 조기 달성했으며 코로나19 시국에도 화훼사업센터의 연간 경매 총액이 역대 최고치인 1천300억원을 돌파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신우기자 lsw@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