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면 구암마을, 제2호 치매안심마을 지정
아산면 구암마을, 제2호 치매안심마을 지정
  • 김준완
  • 승인 2021.05.04 12: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창군이 아산면 구암마을을 고창군 제2호 치매안심마을로 지정하고 마을회관에서 지정 현판‧제막식을 열었다.

치매안심마을은 치매환자와 가족이 사회에 고립되지 않고 자신이 살아온 지역사회에서 함께 어울려 살아갈 수 있도록 치매 친화적인 환경을 조성하는 마을이다.

제1호 부안면 용현마을에 이어 제2호 치매안심마을을 지정했다.

현판 제막식 후 고창군치매안심센터는 지역주민을 대상으로 치매 안심 극복 걷기, 홍보 캠페인, 공동화단 조성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사전에 주민 설명회와 운영위원회를 개최하고 만55세이상 주민을 대상으로 치매조기검진을 실시하였으며 향후 안심마을에는 인지증진프로그램, 가족지원 서비스, 벽화 그리기 등 주민들을 위한 다양한 사업이 진행될 계획이다.

보건소 관계자는 “치매안심마을 조성을 위해 주민의 주도적 참여를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마을공동체가 중심이 되는 사회안전망 구축 지원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고창=김준완기자 jwki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