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노당 조진권 후보 "중소기업
민노당 조진권 후보 "중소기업
  • 손성준 기자
  • 승인 2008.03.19 18: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노당 조진권 후보 “중소기업 상인에 관심을”민노당 조진권후보 “중소기업 상인에 관심을” 민주노동당 조진권 예비후보(익산 을)는 19일상공의 날을 맞아 “상공인들을 위한 날에 정작 주인공이 빠져 있다”며 “정부와 경제단체장들이 축배를 들 때 중소기업과 중소 상인들은 길거리로 쫓겨나 생존의위협에 시달리고 있다”고 지적했다.

조 후보는 “IMF당시 정리해고로 쫓겨난 노동자들이중소상인이 되었는데 대형 괴물유통업체에 밀려 또 다시 생존의 기로에 서 절규하고 있다”며 정부와 자치단체의관심을 촉구했다.

조 후보는 “전북지역 공단을 보면 언제 중소기업이 생겨나고 없어지는지 가늠이 안 갈 정도로 심각하다”며“이 같은 상황에서도 지방자치단체는 중소기업 살리기에 매진하기는커녕 대기업 유치에만 혈안이 돼 있다”고비난했다.

조 후보는 “중소기업과 중소상인이 살아야 지역 경제가 산다”면서 “정부와 자치단체, 양대 정당은 하루빨리대책을 마련해야 할 것”이라고 주문했다.

/손성준기자ssj@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