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성엽 민주당 탈당, 무소속 출마 선언
유성엽 민주당 탈당, 무소속 출마 선언
  • 최규호 기자
  • 승인 2008.03.20 1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읍지역 유성엽 예비후보가 통합민주당의공천은 “밀실야합, 원칙도 기준도 없는 나눠먹기 공천”이라며 강력 반발, 민주당을 탈당하고 무소속 출마를 선언했다.

유 후보는 20일 전북도의회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지역에서여론조사 1위, 당선가능성100%의 경쟁력 후보 1위 후보를 배제했다”며 “정읍의명예와 정읍시민의 자존심을 회복하기 위해 무소속을 선택했다”고 밝혔다.

이어 “정읍시민을 대상으로 한 전문기관의 여론조사 결과 지지율 1위인 저 유성엽은 2위인 타 후보와는 40% 이상 큰 차이를 보였고 이에 대해 중앙당에서도놀랐다고 한다”며 “그러나 공심위는 민선 3기 시장등의 평가를 무시한 채 많은 사람들이 우려했던 것처럼 처음부터 공천으로 가는 문을 닫아 놓았다”고 비판했다.

유 후보는 “이번 총선에서 국회의원 하나를 어쩌지 못하고 또 다시 서울에서 정치 초년생을 모셔야한다면 정읍의 체면은 과연 무엇이 되겠느냐”며 “서울의 중앙정치에 줄을 대지 않는다는 이유만으로 정읍시민이 지지하는 정읍의 유력후보, 시민후보가 배제된다면 정읍의 자존심과 명예는 어디에 찾아야 하느냐”고 호소했다.

유 후보는 그러면서 “민심은 천심”이라며 “정읍시민들께서 저유성엽과 함께 해 줄 것을 희망한다”고 요청했다.

/최규호기자 hoh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