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주여성자원활동센터 나눔 앞장
완주여성자원활동센터 나눔 앞장
  • 서병선
  • 승인 2008.11.11 14: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완주군 여성자원활동센터(소장 최순례)가 한겨울 행복한 세상 만들기 사업의 일환으로 어렵고 힘든 이웃들을 위해 겨울내의 및 밑반찬을 나눔으로써 이웃사랑의 훈훈한 분위기를 조성하는데 앞장섰다.

여성자원활동센터는 최근 50여명의 자원봉사자들이 모인 가운데 나눔 봉사활동을 가졌다.

이번 행사에서 자원 봉사 조끼와 앞치마를 두른 봉사자들은 쌀쌀한 날씨에도 밑반찬 재료들을 손질해 각 세대로 전달할 수 있도록 연근조림과 고추조림 등 밑반찬을 나눠 담는데 분주했다.

또한 행사 전에 몸에 꼭 맡는 내의를 준비하기 위해 어려운 이웃들을 직접 방문하여 치수를 파악키도 했다.

자원봉사자들의 정성 어린 손끝으로 만들어진 2종의 밑반찬은 읍·면별로 선정된 독거노인, 소년소녀가정, 장애인, 한부모가정 등 관내 수급자 및 저소득계층 130가구에 직접 전달됐다.

특히 이번 나눔 행사는 일선에서 직접 활동을 하는 자원봉사자들이 수혜를 받지 못하는 장애인과 혼자 사는 노인을 위주로 진행해 더욱 의미를 깊게 했다.

최순례 소장은 “다가올 추운 겨울, 마음마저 차가운 주변의 이웃들을 위해 큰 도움은 못 드리지만, 따뜻한 봉사자의 손길로 정성껏 마련한 밑반찬과 겨울내의가 이들의 마음을 어루만져 줄 수 있는 기회가 됐으면 좋겠다”며 “앞으로도 소외받는 이웃들에게 끊임없이 봉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완주=서병선기자 sb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