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실군 성수면 자율방범대 이웃사랑 실천
임실군 성수면 자율방범대 이웃사랑 실천
  • 최경수
  • 승인 2010.03.15 14: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실군 성수면 자율방범대(대장 홍지경)가 갑작스런 폭설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에게 사랑을 실천해 잔잔한 감동을 주고 있다.

지난 12일 성수면 자율방범대는 10일 갑작스럽게 내린 폭설로 피해를 입은 태평리 등 3개마을을 찾아 대원 40여명과 함께 폭설로 무너져 내린 비닐하우스 철재 복구 및 제거 등 복구작업을 펼치며 격려를 아끼지 않았다.

이날 홍지경 방범대장은“갑작스런 폭설로 인해 피해를 입은 농가들의 아픔은 우리들의 힘만으로 치유될지 모르겠지만 앞으로도 어려울 때 항상 함께 하는 자율방범대가 되겠다”고 말했다.

특히 성수면 자율방범대는 자라나는 아이들이 교육의 꿈을 펼칠 수 있도록 정성어린 장학금을 기탁하고 있으며 독거노인을 위한 땔감마련 등 이웃사랑과 나눔의 미덕을 실천하는 지역의 봉사단체로 귀감이 되고 있다.

한편 지역의 안전과 발전을 위해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성수면 자율방범대는 지난 1996년도에 지역의 파수꾼으로써 범죄예방 활동에 최선을 다하고 있으며 지난 2008년에는 관내 절도사건의 범인을 검거하여 전북지방경찰청으로부터 우수 자율방범대로 선정돼 표창을 수상하기도 했다.

/임실=최경수기자chks@jjn.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