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체국 하나은행에 우체국 금융망 개방
우체국 하나은행에 우체국 금융망 개방
  • 서병선
  • 승인 2011.12.21 16: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제 하나은행 현금 카드로 우체국 자동화 기기에서  수수료 없이 금융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됐다.

22일 전북지방우정청(청장 남준현)은 국가 인프라인 우체국금융망 활용을 확대하고 국민의 편리한 금융서비스 이용을 지원하기 위해 하나은행에 우체국 금융망이 개방된다고 밝혔다.

하나은행의 현금카드를 가지고 있는 고객은 23일부터 전국 2,800여개 우체국의 5,671대 자동화기기(CD/ATM)에서 출금, 입금, 계좌이체와 조회서비스를 별도 수수료 없이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우체국은 전국의 동․읍․면 단위 까지 분포된 금융망을 민간에 개방해 국민이 편리한 금융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업무제휴를 확대하고 있다.

지난 7월에 IBK기업은행과 한국씨티은행에, 지난달에는 한국산업은행에 금융망을 개방했고 이번에 하나은행과 자동화기기 공동이용 제휴를 확대한다.

우체국은 창구망 및 자동화기기 공동이용 이외에도 제휴카드 발급, 증권계좌 개설대행 등 18개 업무에서 172개 기관과 업무를 제휴하고 있다.

우정청 관계자는 “우체국은 언제 어디서나 편리한 금융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도서 벽지와 산간지역에도 설치돼 있다.”면서, “전국적인 우체국 네트워크를 활용한 제휴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보다 많은 국민들이 편리한 금융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국영금융기관으로써의 역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서병선기자 sb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