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어촌희망재단, 호남지역 농어촌 대학생 461명에게 장학금 지원
농어촌희망재단, 호남지역 농어촌 대학생 461명에게 장학금 지원
  • 김근태
  • 승인 2014.04.01 17:26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마사회 특별적립금(경마수익금)으로 운영되고 있는 농어촌희망재단(이사장 김달웅)이 1학기 중 전남·북 지역 23개 대학에서 선발된 농어촌 대학생 461명에게 총 8억6천만원의 장학금을 지급한다.

농어촌희망재단은 1일 전북대 대회의실에서 2014년 1학기 전남·북 지역 장학증서수여식 및 간담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장학증서수여식에는 전남·북 지역 각 대학에서 선발된 장학생 대표자 11명이 참석했다. 농어촌희망재단은 이날 행사를 통해 지역 농업인 자녀와 농촌·농업 후계인력 우수 장학생들을 격려하고, 장학사업 발전을 위한 장학생 대표들의 의견도 수렴했다.

김재철 농어촌희망재단 사무총장은 이날 “앞으로 장학제도를 더욱 발전시켜 재단장학금을 꼭 필요로 하는 농업인 자녀 및 미래 농업·농촌을 이끌어갈 후계인력 장학생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김근태기자 gtk@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unkung94 2014-04-17 00:43:04
전주비전대학교는 세계적 수준의 전문대학(WCC)로 선정되어 올해 80.1%의 취업률로 전국 7위의 쾌거를 거두었고, 청년취업아카데미 3년 연속 선정되었다. 비전대학교는 두산, 삼성 등 현장실습은 물론 보건계열로는 남원의료원, 연세의료원, 분당차병원, 전북대병원, 전주병원 등과 협약을 체결하였다. 또 JTV 전주방송과 신학협약 및 나무기증식을 주고받았고 네팔에 있는 대학과 복수학위제 협약을 체결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