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은 얼굴 위한 안면윤곽수술, 재수술은 피해야…
작은 얼굴 위한 안면윤곽수술, 재수술은 피해야…
  • 전북중앙
  • 승인 2015.07.27 16: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타고난 얼굴 크기와 관계없이 자신의 얼굴을 더 작게 만들기 위해 노력하는 경우가 많다.

성형수술이 일반화되면서 작은 얼굴을 만들기 위해 성형외과를 찾는 사람들도 적지 않다.

한 차례의 안면윤곽수술 후 재수술을 위해 병원을 찾는 경우도 적지 않다.

성형외과 전문의 김탁호 아이디성형외과병원 원장은 “재수술을 위해 병원을 찾는 환자들은 대부분 눈과 코와 같은 부위였는데, 최근 안면윤곽 재수술을 위해 찾는 사람들이 부쩍 많아진 것이 사실이다.

광대축소술, 혹은 사각턱축소술을 받은 환자들은 효과에 대한 불만족, 비대칭 또는 현재보다 얼굴 사이즈를 더 줄이고 싶어서 재수술을 희망한다”고 설명했다.

광대축소술, 사각턱축소술과 같은 안면윤곽 재수술의 경우 이미 변형된 얼굴뼈와 연부조직으로 인해 첫 수술에 비해 수술이 까다롭기 때문에 주의가 필요하다.

첫 수술부터 최대한의 효과를 내고고 싶다면 ‘최대축소 사각턱수술’ ‘최대축소 광대수술’이 대안이 될 수 있다.

최대축소 사각턱수술은 하악의 가장 두툼한 부분인 최대 볼륨 포인트를 확실히 줄여주는 수술로, 일반적으로 턱뼈만을 줄여주는 사각턱수술과 달리 턱의 두툼한 볼륨을 이루고 있는 턱뼈와 피질골, 근육까지 줄여 한 번에 확실하게 얼굴 사이즈를 줄일 수 있다.

최대축소 광대수술은 광대부위 중 가장 볼록하게 돌출된 부위를 포함해 안와(눈 골짜기)뼈 가까이 최대한 깊게 절골해 얼굴을 커 보이게 하는 요소인 불거진 광대뼈를 확실히 제거하고 안쪽으로 축소해주는 방법이다.

기존의 수술법에 비해 더욱 넓은 각도로 축소가 가능해 정면에서 보면 얼굴 폭을 확실하게 줄여줄 수 있다.

김 원장은 “대체적으로 동양인의 얼굴은 가로로 넓고 광대뼈가 돌출된 특징을 보이는데, 특히 하악 턱뼈와 광대가 함께 발달한 경우가 많아 최대축소 사각턱수술과 최대축소 광대수술을 함께 진행하면 얼굴을 한 번에 효과적으로 줄일 수 있다.

그러나 최대축소수술은 안와뼈 근처를 절골하거나 턱 주변 신경을 피해야 하는 까다로운 수술이므로 반드시 임상경험이 뒷받침돼야 한다.

안면윤곽수술은 가급적 재수술이 되지 않도록 정확한 진단을 통해 전문의와 충분히 상담해 수술결과를 예측한 뒤 진행해야 한다”고 전했다.

/뉴시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