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기학 감독과 함께하는 '적벽가' 판소리 한마당
지기학 감독과 함께하는 '적벽가' 판소리 한마당
  • 윤가빈
  • 승인 2017.03.22 16: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민속국악원서 25일 선착순 예약 무료 공연

국립민속국악원에서 지기학 예술감독의 무대가 펼쳐진다.

오는 25일 오후 3시 예흠헌에서 ‘판소리마당 지기학의 적벽가’가 무대에 올려 진다.

이번 무대는 국립민속국악원의 토요국악초대석 프로그램 일환으로 열리는 것으로 매주 다양한 장르의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지기학 감독은 중요무형문화재 제5호 판소리 적벽가 이수자, 서울 창무극단, 미추극단 단원, 국립민속국악원 창극단 단원, 악장을 역임했으며, 현재 국립민속국악원 예술감독으로 재직 중에 있다.

2004년 전통예술부문 최우수 작품상, 2014 제1회 창작국악극 대상(연출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창극과 무용에 이르기까지 전통예술 공연분야를 두루 섭렵했으며 창극, 춤극, 소리극 등 다수 창극 작품을 연출했다.

이번 적벽가 무대에서는 유비, 관우, 장비가 의형제를 맺는 도원결의, 유비가 제갈량을 얻기 위한 삼고초려, 조자룡의 활약, 장비의 장판교 싸움, 그리고 싸움을 목전에 둔 조조 진영의 연환계, 조조의 군사들이 고향에 두고 온 가족을 그리워하는 군사설움타령, 제갈공명이 동남풍 비는 대목, 조자룡의 활 쏘는 대목까지 공연을 펼칠 예정이다.

공연은 무료로 진행되며 선착순 예약가능하다.

문의 620-2328.

/윤가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