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7.5.29 월 14:31
인기검색어 : 선거, 공천
   
> 뉴스 > 지역 > 임실
     
"이번주말 임실 두월마을 축제로 놀러오세요"
주민주도형 축제 20일 막 올라 농림부 선정 향토문화유산 지정 "청보리밭 배경 알찬 내용 선사"
2017년 05월 16일 (화) 14:08:52 | 최종승인 : 2017.05.16 18:36 황상기 hsg@jjn.co.kr
   
▲ 임실군은 주민주도형인 '말천방 들노래 한마음 축제'를 오는 20일부터 21일까지 양일간 삼계면 두월마을 일원에서 개최한다.

임실군은 오롯이 주민이 직접 기획해 진행에서 출연까지 도맡아 주민이 주인공이 되는 ‘2017년 말천방 들노래 한마음 축제’를 오는 20일부터 21일까지 양일간 삼계면 두월마을 일원에서 개최한다.

삼계면 두월마을은 군에서도 청보리가 멋진 곳으로 손꼽히는 지역이며, 예로부터 마을에 쌀산(米山)이 있어 ‘되는 말’이 있어야 한다는 의미로 두월리(斗月里)로 불리 우는 곳이다.

올해로 3년째를 맞는 두월마을 축제는 마을축제추진위원회가 주최하고 있으며, 주민들이 한마음 한 뜻으로 기획 단계부터 행사전반을 추진하는 주민주도형 축제로 정평이 나있다.

특히, 이 마을 주민들은 오래전 옛 지명을 되살려 40여 년째 삼계동요인 ‘말천방들노래’를 지켜와 3년 연속 농림축산식품부 농촌축제 지원 사업에 선정됐으며, 지난해에는 임실군 제1호 향토문화유산으로도 지정됐다.

이번 축제는 들노래의 무대공연 및 보리밭 현장공연과 들돌 들기, 허수아비 만들기와 같은 각종 전통 민속놀이 경연과 ‘이대(二代)가 함께하는 들 노래 콩쿠르대회’가 진행된다.

아울러, 지역민들이 참여하는 ‘지역공동체 어울림 한마당’에서는 마을을 넘어 지역과 함께하는 축제로 기획되는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관광객을 기다리고 있다.

김재성 축제추진위원장은 “주민들의 단합과 화합으로 일궈낸 축제이니만큼, 주민이 행복하고 참여한 관광객이 즐거운 축제가 될 것”이라며 “익어가는 청보리 밭을 배경으로 하는 다양하고 알찬 내용의 축제를 선사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임실군은 농식품부 농촌축제 지원 사업에 2곳의 마을이 선정됐으며, 이중 첫 축제가 삼계면 두월마을에서 열리고, 오는 9월2일 오수면 둔덕리에서 ‘둔데기 마을 백중 절 축제’가 개최된다.

/임실=황상기기자  

황상기의 다른기사 보기  
ⓒ 전북중앙신문(http://www.jj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전주시 완산구 한두평 2길 6 HS빌딩 4층
TEL 063-230-9100 | FAX - 업무국: 063-287-9800, 편집국: 063-286-180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승훈
Copyright 2008 전북중앙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jj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