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7.9.24 일 05:00
인기검색어 : 선거, 공천
   
> 뉴스 > 교육 > 대학
     
도내 대학 창업지원단 1,200만불 수출 쾌거
지역제품 16개 베트남 MOU 전북대-전주대 등 교육 진행
2017년 09월 12일 (화) 16:25:30 | 최종승인 : 2017.09.12 19:17 정병창 jbc@jjn.co.kr
   

전북대학교 창업지원단을 비롯해 전북대 중소기업산학협력센터, 전주대 창업지원단, 원광대 창업지원단 등이 합심해 베트남 호치민과 하노이에 전북지역 16개 기업의 제품 1,200만 불 규모의 수출을 위한 MOU를 체결하는 등 수출지원 성과를 거뒀다.

2015년부터 글로벌 시장개척단에 참여한 전북대 창업지원단은 도내 중소기업들의 우수한 제품을 홍보해 수출판로 개척 지원을 위해 다각적으로 심혈을 기울였다.

이를 위해 지난 8월 27일부터 9월 1일까지 베트남 호치민, 하노이에 전북지역의 16개 기업 파견을 지원했다.

이번 시장개척단은 참여기업의 성과를 극대화하기 위해 현지 시장조사를 통한 기업 아이템 검증을 진행하고 바이어 특성에 맞도록 비즈니스 상담을 추진해왔으며 베트남 출국 전 2회 바이어 상담 및 마케팅 강사를 초빙해 교육을 진행했다.

전북대 창업지원단 창업아이템 사업화 선정 기업 및 창업보육센터 입주 기업으로 시장개척단에 참여 및 MOU 체결 건수는 아이나라 5건 , (유)천연담아 2건, 아이에스티케이3 6건, (유)깃듬 2건, 써니헬프 2건이다.

주로 식품과 기능성 건강식 등 다양한 품목으로 현지 바이어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천연조미료를 생산하는 (유)천연담아 전재직 대표는 “지난해부터 글로벌 시장개척단을 통해 베트남 바이어들과 밀접한 접촉을 진행했었고 이번 상담회를 통해 신규 발굴한 바이어와 200만불 규모의 상담 및 MOU 체결을 할 수 있었다”면서 “향후 국내에서도 홈쇼핑 및 대형마트 입점을 통한 제품판매에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전북대 이동환 창업지원단장은 “시장개척단 파견을 통해 경쟁력을 갖춘 우리 지역의 창업기업들이 해외시장으로 진출 할 수 있도록 꾸준히 지원할 것이며 매출증대에 큰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정병창기자 woojuchang@  

정병창의 다른기사 보기  
ⓒ 전북중앙신문(http://www.jj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전주시 완산구 한두평 2길 6 HS빌딩 4층
TEL 063-230-9100 | FAX - 업무국: 063-287-9800, 편집국: 063-286-180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승훈
Copyright 2008 전북중앙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jj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