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승환 "직선 3기 교육부 협력 원칙으로"
김승환 "직선 3기 교육부 협력 원칙으로"
  • 조석창
  • 승인 2018.06.18 17: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승환 교육감은 직선 3기를 맞아 교육부와 협력 관계를 한층 강화키로 했다.

김 교육감은 18일 확대간부회의에서 “직선 3기 전북교육청과 교육부의 관계는 협력을 원칙으로 하겠다”며 “김상곤 교육부장관 겸 부총리도 성공적으로 직무를 수행해 가능하면 문재인 대통령과 임기를 함께 하면 좋겠다.

전북교육청도 최대한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다만 김 교육감은 문재인 정부 출범 1년이 지났음에도 불구하고 교육 적폐가 거의 사라지지 않았다고 강조하면서 교육부의 해결을 촉구하기도 했다.

특히 전교조 법외노조 처분과 관련해서는 “박근혜 정부 당시 대법원이 청와대와 재판 거래를 했다는 의혹까지 강하게 제기되고 있다”며“부총리 산하에 고용노동부가 있기 때문에 부총리가 고용노동부 장관에게 지시를 하면 된다”고 강조했다.

한편, 김 교육감은 지난 6·13 교육감선거 결과에 대해서는 경쟁교육보다 협력교육이 원칙이 될 것, 교육은 아이들을 위한 것, 부정부패에 대한 국민의 대처 등을 드러낸 것이라고 밝혔다.

/조석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