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관영, 새만금개발청 군산 이전 12월 확정
김관영, 새만금개발청 군산 이전 12월 확정
  • 김일현
  • 승인 2018.07.01 15: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2012년 국회 김관영 의원(바른미래당 군산)이 주도해 제정된 새만금특별법에 근거한 새만금개발청의 군산 시대 개막이 12월로 확정됐다.

이 곳으로 이전하는 직원만 해도 250여명 선이어서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크게 도움이 될 전망이다.

새만금개발청 이전은 많은 논란 속에 오랜 기간 지연돼 왔지만 김 의원의 적극적인 대정부 설득을 통해 지난 5월 정부의 현장이전 계획 입장이 결정됐었다.

김관영 의원은 1일 “어렵게 자리 잡는 개발청과 개발공사가 새만금의 새 시대를 열어줄 것”이라고 말했다.

새만금개발청과 개발공사는 군산 오식도동에 위치한 한국농어촌공사 새만금산업단지사업단 홍보전시관을 리모델링한 후 입주하며 약 250명의 직원이 근무할 예정이다.

/서울=김일현기자 khein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