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 가족 함께 즐길 수 있는 감동적인 여름방학 선물"
"온 가족 함께 즐길 수 있는 감동적인 여름방학 선물"
  • 박은
  • 승인 2018.07.30 16: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작뮤지컬 '판타스틱 앨리스'
내달 10일~11일 한벽공연장서

전주문화재단은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창작뮤지컬 ‘판타스틱 앨리스’를 8월10일(오후 2시, 5시)과 11일(오후2시) 양일에 걸쳐 전주한벽문화관 한벽공연장에서 선보인다.

지역협력·공동기획 사업의 일환으로 마련된 이번 공연은 전북을 기반으로 왕성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포스댄스컴퍼니의 대표 레퍼토리이다.

이 단체는 무용을 중심으로 다양한 장르의 예술과 결합하며 ‘댄스컬(댄스와 뮤지컬)’이라는 장르를 생성했고 스토리 속 퍼포먼스를 실감나게 전달하며 관객과의 소통을 이뤄냈다.

창작 뮤지컬 ‘판타스틱 앨리스’는 2015년 기획 단계를 거쳐 2016년에 국립부여박물관 초청으로 첫 선을 보였으며 ‘판타스틱 아쿠아’, ‘판타스틱 정글’ 등 다양한 파생 레퍼토리를 가지고 있다.

초연 이래 아동 콘텐츠로 지속적인 사랑을 받아 온 공연은 예측 가능한 동화, 이상한 나라 앨리스의 극 전개에서 벗어나 시계를 보며 말을 하는 신비한 토끼에 홀려 이상한 나라 앨리스 동화책 속에 빠지는 설정을 취한다.

  액자식 구성으로 극이 진행되며 그곳에서 앨리스는 뚱뚱한 야광 고양이, 파티에 중독된 모자 장수, 그리고 그들을 지배하려는 사나운 괴짜 빨간 여왕, 여왕을 뒤따르는 카드병정 일당들을 만나 미묘한 이끌림 속에 또 다른 자신의 모습을 발견하며 이야기를 꾸려나간다.

여기에 다양한 장르의 음악과 춤, 화려한 무대미술 등이 한데 어우러져 보는 이로 하여금 유쾌한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전주한벽문화관 관계자는 “이번에 마련된 여름특별기획공연 판타스틱 앨리스는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시원하고 감동적인 여름방학 선물이다”며 “전북 지역에 아동콘텐츠가 활성화되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특히 이번 공연은 할아버지, 할머니, 엄마, 아빠 그리고 아이가 함께 손잡고 공연장을 찾으면 최대 70%를 할인 받을 수 있는 있도록 ‘三代 할인’ 정책을 마련했다.

공연 관람료는 전석 2만원이며 티켓 구매는 전화 또는 현장에서 구매하면 된다.

다양한 할인 혜택 및 기타 궁금한 사항은 재단 콘텐츠사업팀(280-7030)으로 문의하면 된다.

/박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