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완산소방서, 태풍 '솔릭' 대응 대비 만전
전주완산소방서, 태풍 '솔릭' 대응 대비 만전
  • 정병창
  • 승인 2018.08.21 17: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완산소방서(서장 안준식)는 지난 21일 제19호 태풍‘솔릭’의 북상에 따라 대비태세에 만전을 기하기 위해 소방서장 주관으로 관계자회의를 진행했다.

중형급 태풍인‘솔릭’은 일부 남부해상에서 북쪽으로 올라오면서 한반도를 관통할 것으로 예보되고 있으며 23일, 24일 전국에 강풍을 동반한 폭우가 내릴 것으로 전망된다.

전주완산소방서는 비상단계별 근무를 보강하는 특별경계근무에 돌입, 관내 침수해 예상지역 등 취약지역 예찰 활동을 강화했다.

또한 풍·수해 대응활동에 필요한 수방장비를 점검하고, 전 직원·의용소방대원 및 유관기관 비상연락망을 점검해 선제적·광역적 대응으로 인명과 재산피해 최소화에 나선다.

안준식 전주완산소방서장은“시민들께서는 강풍과 폭우해 대비해 비닐하우스, 간판 등의 고정을 철저히 해달라”면서 “태풍주의보 발효 시 안전한 곳에서 외출을 자제해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정병창기자 woojuchan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