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 장릉 전면개방
파주 장릉 전면개방
  • 미디어
  • 승인 2018.08.27 19: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병자호란과 정묘호란을 겪은 조선 제16대 임금 인조(1595∼1649)와 그의 첫 번째 부인 인열왕후(1594∼1635)가 묻힌 파주 장릉(長陵)이 전면 개방된다. 문화재청은 2016년 6월 17일 시범 개방한 유네스코 세계유산 파주 장릉(사적 제203호)을 9월 4일부터 정식 개방한다고 27일 밝혔다. /연합뉴스
병자호란과 정묘호란을 겪은 조선 제16대 임금 인조(1595∼1649)와 그의 첫 번째 부인 인열왕후(1594∼1635)가 묻힌 파주 장릉(長陵)이 전면 개방된다. 문화재청은 2016년 6월 17일 시범 개방한 유네스코 세계유산 파주 장릉(사적 제203호)을 9월 4일부터 정식 개방한다고 27일 밝혔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