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 잇따른 폭우 잠시 소강...오늘까지 비 20∼60㎜ 더 내려
전북 잇따른 폭우 잠시 소강...오늘까지 비 20∼60㎜ 더 내려
  • 정병창
  • 승인 2018.08.28 18: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지역에 잇따른 폭우가 잠시 소강 상태를 보이다가 오늘까지 20∼60㎜ 더 내린 후 멈출 것으로 전망된다.

28일 전주기상지청에 따르면 최근 계속된 폭우가 이날 일부 도서 지역에만 내리고, 대부분 지역은 소강 상태에 접어 든 것으로 확인됐다.

이로써 전북 14개 모든 시·군에 내려졌던 호우 특보도 해제됐다.

지난 26일부터 이날 오전 5시까지 내린 비의 양은 장수 339㎜, 진안 321.5㎜, 남원 256.9㎜, 임실 248㎜, 군산 221.4㎜, 무주 208.5㎜, 전주 197.1㎜ 등이다.

기상지청은 이번 비는 29일까지 도내 지역 곳곳에 20∼60㎜ 더 내린 뒤 차차 그칠 것으로 예보했다.

전주기상지청 관계자는 "쏟아진 폭우가 잠시 소강상태를 보이고 있지만 오늘(29일)까지 도내 지역 곳곳에서 비가 더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면서 “도민들께선 호우로 인한 각종 피해 예방 및 시설물 안전 관리에 각별히 주의해 줄 것”을 당부했다.

/정병창기자 woojuchan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