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근로자 보건복지 증진에 도움 되도록 최선"
"근로자 보건복지 증진에 도움 되도록 최선"
  • 김성아
  • 승인 2018.08.30 17: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전 전북본부-근로자건강센터
질병예방-건강증진 MOU 체결

한전 전북지역본부(본부장 정은호)와 전주근로자건강센터(센터장 유광수)는 30일 근로자건강센터에서 한전 협력회사와 고객센터 근로자의 업무상 질병 예방 및 건강 증진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한전과 건강센터가 소규모 사업장 근로자 대상 건강지원사업의 일환에 따라 추진, 이에 양 기관은 전력사업에 종사하는 근로자의 보건 복지 분야에 긴밀한 협력 체계를 구축하고 안전하고 건강한 근무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상호 협력기로 했다.

이로써 한전 전북지역본부의 72개 협력회사 근로자 1천여 명은 근골격계 질환, 뇌·심혈관 질환, 직무 스트레스 등 다양한 건강관리 서비스를 무료로 받게 됐다.

정은호 본부장은 “전력산업의 최일선 현장에서 종사하는 근로자를 위해 다양한 건강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상생 경영을 실천하고, 공기업의 사회적 책임과 역할을 선도하겠다”며 “향후 근로자의 보건 복지 증진에 도움이 되도록 더 새롭고 실질적인 프로그램을 지속해서 발굴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