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출자금 마련코자 심야에 금은방 털려던 10대들 붙잡혀
가출자금 마련코자 심야에 금은방 털려던 10대들 붙잡혀
  • 정병창
  • 승인 2018.09.09 15: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출 자금을 마련키 위해서 심야 시간대에 금은방을 털려던 10대들이 붙잡혔다.

부안경찰서는 금은방에서 금품을 훔치려고 한 혐의(특수절도 미수 등)로 A(15)군과 B(13·여)양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8일 밝혔다.

A군 등은 지난 5일 오전 3시 50분께 부안군 부안읍 한 금은방 유리창을 둔기로 깨고 침입해 금품을 훔치려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은 금은방에서 잠자던 주인이 인기척을 듣고 일어나자 곧바로 도주했다.

경찰은 금은방 주변 폐쇄회로(CC)TV를 분석해 범행 이틀 만에 터미널 인근에서 이들을 붙잡았다.

A군은 "가출을 계획했는데 돈이 필요해서 그랬다"고 말했다.

경찰은 이들을 상대로 범행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정병창기자 woojuchan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