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7회 전북이중언어말하기대회 진행
제7회 전북이중언어말하기대회 진행
  • 조석창
  • 승인 2018.09.19 16: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7회 전북이중언어말하기대회에 군산서해초 코냐힌 예프게니가 대상을 받았다.

지난 15일 도교육청 8층 회의실에서 진행된 이번 대회는 도내 초등학교 다문화가정 학생 중 예선을 통과한 17명의 학생이 참가했다.

대상을 수상한 코냐힌 예프게니는 “한국 국적이지만 부모님은 우크라이나 국적이다”며 “두 나라 언어와 문화가 다르지만 모두 함께 꿈꾸는 세상을 만들고 행복하게 살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번 대회는 다문화가정 학생의 올바른 정채성 확립과 이중언어 의사소통 능력 향상을 통한 언어재능을 조기에 발굴하고자 진행되고 있다.

오는 22일은 중등부 전북 이중언어말하기대회가 개최된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오늘 대회에 참가한 학생들은 경쟁보다는 이중언어 말하기를 통해 꿈과 희망을 함께 나누며 즐기는 자리가 되었으면 좋겠다”며 “내년부터는 경쟁보다는 캠프 형식을 통해 서로 소통하는 행사가 될 것이다”고 말했다.

/조석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