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중고 교육비 신용카드로 긁는다
초중고 교육비 신용카드로 긁는다
  • 정병창
  • 승인 2019.02.27 18: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일부터 전면시행 분할 가능
수수료 전액 학교-교육청 부담

올해 신학기 3월부터 초·중·고 전체학교를 대상으로 학부모부담 교육비 신용카드 납부제도가 전면 시행된다.

신용카드 납부는 2016년 34개교 시범 운영을 시작으로 지난해 전체 고등학교에 적용된 가운데 올해 3월부터 초·중·고 모든 학교로 확대된다.

이처럼 교육비 납부 방법이 신용카드로도 납부가 가능해짐에 따라 학부모는 학교에서 지정한 은행계좌를 개설해야 했던 불편이 해소되고, 고액 교육비 분할 납부가 가능해 부담이 감소할 것으로 전망된다.

또한 학교는 교육비를 현금 등으로 수납하지 않아 회계의 투명성이 강화되고 행정업무 또한 경감될 것으로 기대된다.

올해 학교 신용카드 납부에 참여하는 신용카드사는 모두 4개사이며, 가맹점 수수료는 학교급 규모에 따른 월정액 방식으로써 수수료 전액을 학교 또는 시도교육청에서 부담하게 된다.

납부 절차과정은 학교에서 신용카드사와 가맹점 계약을 체결하고 학부모에게 신용카드 납부에 대한 안내를 하면, 학부모가 자동납부 가능한 신용카드사에 직접 신청하는 순서로 이뤄진다.

교육부와 한국교육학술정보원, 전국 시도교육청은 모든 초·중·고교에서 이 제도가 혼선 없이 전면 시행될 수 있도록 담당자 교육 등을 추진한다.

이와 함께 가맹점 수수료 문제로 이번에 참여하지 않은 다른 카드사들이 향후에 참여할 수 있는 방안에 대해서도 시도교육청과 긴밀히 협의해 나갈 예정이다.

/정병창기자 woojuchan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