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값잖은 미세먼지 공습 공기정화식물 불티
반값잖은 미세먼지 공습 공기정화식물 불티
  • 박정미
  • 승인 2019.03.24 18: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이비 등 전년비 판매 23% 급증

사상최악의 미세먼지와 황사 탓에 건강에 적신호가 켜지면서 공기정화에 효과가 좋은 식물들의 판매량이 늘어났다. 

농림축산식품부와 농수산유통공사(aT)에 따르면 올해 들어 지난 16일까지 주요 공기정화 식물 6종의 판매량이 255개로 지난해 207개보다 23% 증가한것으로 나타났다.

이 같은 공기정화식물 판매량 증가현상은 미세먼지 문제가 장기화될 경우 더욱 증가할 것으로 보여 새로운 농가소득원으로도 부상할 전망이다. 

농식품부와 aT가 꼽은 공기정화 식물 6종의 판매량은 아이비 121개, 스킨답서스 51개, 스파티필럼 42개, 테이블야자 20개, 벵갈고무나무 11개, 황야자 10개 등 순이었다.

이들 식물은 잎을 통한 오염물질 제거 능력이 탁월하고, 미세먼지를 줄여 실내 공기정화 효과가 뛰어난 것으로 알려졌다.

벵갈고무나무는 음이온 발생량이 가장 많은 식물 중 하나이고, 스킨답서스는 일산화탄소 제거 능력이 가장 뛰어난 것으로 평가된다. 

황야자는 아토피를 유발하는 폼알데하이드 제거 능력이 가장 우수하고, 스파티필럼은 벤젠, 폼알데하이드 등 오염물질을 제거하는 능력이 탁월하다.

테이블야자는 독소가 없어 반려동물과 함께 키우기 좋고, 아이비는 습도 증가량이 많아 아이들 공부방에 놓으면 좋다고 농식품부는 소개했다.

농수산유통업계 관계자는 “봄을 맞아 미세먼지와 스트레스에 지친 심신에 안정을 주고 공기청정기 역할도 하는 식물을 키우는 것을 추천한다”고 말했다.

/박정미기자

스킨답서스
스파티필럼
아이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