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호남예술교류' 공연 내일 소리문화전당
'영호남예술교류' 공연 내일 소리문화전당
  • 조석창
  • 승인 2019.06.19 14: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호남의 화합과 예술발전을 위해 실시하는 ‘2019 영호남예술교류’가 21일 오후 4시 한국소리문화의전당에서 열린다.

‘영호남 음악으로 하나되다’라는 주제로 열리는 이번 영호남예술교류는 전북과 경북음악협회가 주관하는 합동음악공연과 도내 주요 관광지 방문 등으로 펼쳐진다.

올해로 20번째를 맞는 영호남예술교류는 매년 교차 방문하면서 각 분야별 합동공연과 전시회를 갖는데, 올해는 음악공연으로 특별한 프로그램이 마련된다.

전북은 금관 5중주와 피아노 3중주, 팝페라 앙상블이 발표되고, 경북은 트롬본 앙상블과 피아노4핸즈, 성악앙상블이 공연되며, 양도 출연진들이 함께 출연하는 다함께 부르기 등이 마련된다.

전북예총 선기현 회장은 “앞으로 더 많은 교류와 콘텐츠 개발을 통하여 다양한 문화를 생산하고 공유하는 교류가 될 것이다”며 “문화예술뿐만 아니라 정치 경제 사회 각 분야에서 신뢰와 우의를 다지는 활발한 교류가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경북예총 이병국 회장은 “해마다 각 분야별로 예술교류를 가짐으로써 양도의 문화적 특성을 이해하고 공감하는 성과를 거두었다”며 “이번 음악공연도 크게 기대해도 좋을 것이다”고 말했다.

이튿날인 22일에는 한옥마을과 진안 마이산을 방문할 예정이다.

/조석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